>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차한별 작가 개인전 ‘시선(視線)-사유(思惟)를 담다’ 26일 개막
 
김영경 기자   기사입력  2020/08/17 [18:03]

차한별 작가가 오는 26일 아홉 번째 개인전을 연다.
 
이번 개인전은 여주세종문화재단에서 지원하는 ‘전문창작 예술지원’에 선정돼 여주시미술관 ‘아트뮤지엄 려’에서 오는 26일부터 9월 2일까지 전시된다. 
 
차한별 작가는 이번 개인전을 인물화로 기획했고 Sweet life, 5일장 박씨 아저씨, 5일장 대화, 빈자의 섬 등 24편 내외의 작품으로 구성할 예정이다. 차 작가는 주로 인물화의 표정과 시선처리를 통해 주인공들의 삶을 표현했고 유투브, 밴드 등으로 온라인 전시회를 시도한다. 
 
차한별 작가는 “눈에 보이지도 않는 바이러스로 세상이 멈췄고, SNS나 미디어를 통해 공포가 확산되면서 일상도 무너지고 있다”며 “마스크 없는 흔한 일상으로의 회귀를 희망하며 이번 전시회 기획을 인물화로 잡았다”고 말했다. 
 
차한별 작가는 여주미술협회장을 역임했고 현재 여주세종청년작가포럼 회장을 하면서 지역 미술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차한별 작가는 충남대와 홍익대학교 미술대학원에서 서양화를 전공했다. 차 작가는 2018년 5월에 치러진 이탈리아 파브리아노 수채화 초대전시, 6월 스위스 리아트페어 수채화 초대전시, 10월 제1회 말레이시아 국제 수채화 비엔날레 한국 선정 작가로 참여 하는 등 국내외 초대전 및 단체전 200회를 가졌다. 차 작가는 2019년에는 경기미술상 본상작가로 선정과 (사)한국예총 ‘예술문화상’ 대상을 수상한바 있다.

▲ 이번 개인전에 전시될  그림으로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오일장 대화, 오일장 박씨 아저씨, 빈자의 섬, Sweet  life 이다.  © ㅔ공 차한별 작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8/17 [18:03]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장] 사진으로 살펴보는 강천섬 관리 실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2보] 라파엘의집 확진자 30명으로 늘어… 원주에서 확진자 가족 n차 감염 발생 / 송현아 기자
이천화장장 관련 여주-이천 시민사회 면담 진행… ‘입장 차’ 확인 / 송현아 기자
신철희 정치칼럼 21 - 주민 혐오 시설 논란과 우리의 자세 / 신철희
교육에서 일자리 창출까지… 자영농고, ‘미래형 직업학교’로 도약한다 / 송현아 기자
금사면 주록리 마을공동체 3곳 공동으로 성과공유회 열어 / 김영경 기자
“사람들이 찾아오는 ‘한글의 도시’ 여주를 꿈꾼다” / 송현아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36] 골목골목에 추억과 사연이 담긴 중앙동 창동 / 이재춘 기자
임규석 선수, 전국장애인사이클선수권대회 메달 2개 수상 / 김영경 기자
한국전쟁 전후 여주지역 민간인희생자 합동위령제 열려 / 송현아 기자
여주농협, 드론으로 ‘라파엘의집’ 방역 실시 / 김영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