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 공예 아티스트들의 이유 있는 초대
한국도자재단, 제2회 여주아티스트프리마켓 특별전 개최
 
송현아 기자   기사입력  2020/08/06 [11:31]
한국도자재단이 오는 23일까지 여주세계생활도자관 대관전 ‘제2회 여주아티스트프리마켓 특별전 - 아티스트, 여주에서 꽃피우다’를 개최한다.

여주아티스트프리마켓은 지역 내 핸드메이드(handmade) 작가와 대중의 문화적 소통을 위해 기획된 행사로 2017년 6월 처음 시작돼 매월 셋째 주말 여주도자세상에서 정기적으로 열리고 있다. 매회 20여 개 부스 규모로 도자, 유리, 금속, 전통서각, 가죽, 퀼트, 규방, 비즈, 회화, 목공 등 여주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다양한 공예분야 작가들이 참여한다.

▲ 제2회 여주아티스트프리마켓 특별전에 전시된 공예작품들. 이번 전시에는 여주지역에서 활동하는 16명 작가의 작품 100여 점이 전시된다.     © 한국도자재단

이번 특별전에는 ▲강순(전통매듭) ▲권주희(퀄트, 인형공예) ▲김경수(금속공예) ▲김상범(도자유리공예) ▲김숙자(규방공예) ▲김영애(지승,비즈공예) ▲민병희(규방공예,자수) ▲박경수(목공예) ▲박춘수(서각, 금속공예) ▲유경순(서양화, 손뜨개) ▲이필란(도자인형공예) ▲이필재(가죽공예) ▲조준경(목공예) ▲최현숙(손뜨개) ▲한기만(불교, 목공예) ▲한연옥(한국화, 도자공예) 등 16명 작가의 작품 100여 점이 전시된다.
 
특히 이번 전시는 지난해 창립전시회와 달리 참여자가 여주지역 작가에 한정되지 않고 타 지역에서 활동하는 아티스트프리마켓 회원들도 함께 해 더욱 작품의 폭이 넓어졌다.

한편 한국도자재단은 11월 29일까지 여주세계생활도자관 2층에서 송지윤, 이동하, 이흘기, 고우정 등 4명 작가가 4가지 색으로 선보이는 도자예술 기획특별전 <색을 빚다_Making Colors>도 진행하고 있다.

두 특별전과 관련된 자세한 정보는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www.kocef.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8/06 [11:31]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장] 사진으로 살펴보는 강천섬 관리 실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능서에서 여주로’… 이천화장장 대응기구, 범여주시민 대책위로 확대 통합 / 송현아 기자
“오죽 답답하면 여주시 찾아왔겠나”… 부발읍 주민들, 화장장 반대 호소 / 김영경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32] 물 맑고 들 넓은 능서면 매화리 / 이재춘 기자
“목공예는 필요 없는 부분 걷어내고 의미를 새기는 것” / 김영경 기자
여주 추연당 ‘순향주’ 농식품부 우리술 품평회에서 우수상 받아 / 김영경 기자
덕산한의원, 노인복지관‧장애인복지관에 1억원 상당 ‘경옥고’ 후원 / 송현아 기자
강천SRF발전소 행정소송 항소심 여주시 승소 / 김영경 기자
의문 투성이 ‘양촌적치장 준설토 수의계약’… 진실은? / 이재춘 기자
[기고] 기피시설 설립과 관련한 사회적 합의의 필요성 / 고명숙
양촌적치장 육상준설토 10만7천㎥, 누가 훔쳐갔나 / 이재춘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