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시,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유치 나서
실무추진단 구성, 최적의 입지와 균형발전 당위성 강조
 
송현아 기자   기사입력  2020/06/16 [13:45]
경기도가 산하기관 2차 이전을 추진하자 여주시가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유치에 집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경기도는 지난해 경기문화재단, 경기관광공사,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등 3개 기관을 고양시로 이전하기로 결정한데 이어, 지난 5일에는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경기교통공사,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경기일자리재단, 경기사회서비스원 등 5개 기관의 이전을 공식 발표한 바 있다. 

이전 대상지역은 도내 낙후된 지역의 균형발전을 실현하기 위해 경기북부지역·접경지역·자연보전권역에 위치한 17개 시·군으로 했다. 

여주시는 자연보전권역, 수질보전특별대책지역, 상수원보호구역, 군시시설보호구역 등 중첩된 규제로 정부와 민간의 개발사업에서 철저히 외면되어 왔고, 여주시민의 희생과 노력으로 천혜의 자연환경을 보존하고 있으며, 에너지자립 선도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어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입지의 최적지이자 균형발전의 당위성도 충족시킬 수 있는 지역임을 강조하며 유치전에 나설 방침이다.

경기도는 6월 중에 구체적인 공모계획 수립과 심사위원회 구성을 마무리하고 7월 중에 이를 공고하여 심사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여주시에서는 그동안 역점적으로 추진해 온 공유지 확보 정책으로 많은 선택지를 확보하고 있는 것 또한 타 시·군에 비해 비교우위를 점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항진 시장은 “여주시는 예전보다 공모에 적극적으로 대비할 수 있는 여건을 갖추고 있다”며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유치를 위해 실무추진단을 구성하고 적극적인 사업지원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6/16 [13:45]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재미를 넘어 삶으로… 마을공동체 새 모델 선도하는 ‘노루목향기’ / 김영경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20] 남한강 제일의 섬이 있는 능서면 백석리 / 이재춘 기자
여주시 인사 (7월 1일자) / 세종신문
강천, 이번엔 ‘하수슬러지 처리 시설’ 논란 / 송현아 기자
여주시, 중형고용센터 연내 설치로 고용서비스 강화 / 김영경 기자
오학동 행정복지센터 신청사 개청식 진행 / 김영경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21] 조선후기 고택이 보존되어 있는 대신면 보통리 / 이재춘 기자
“옥상 누수 때문에 지붕 올렸는데 불법이라고요?” / 송현아 기자
여주시, 민선7기 2주년 맞이 ‘시민과의 만남’ 추진 / 송현아 기자
[취임 2주년] 이항진 시장, “시민이 원하고, 바라고, 살고 싶은 여주 만들겠다” / 송현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