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시, 매주 금요일 직원 ‘외식의 날’ 확대 운영
여주시청 직장상호금고 정기총회에서 의결, 공직자들 지역상권살리기 앞장
 
세종신문   기사입력  2020/02/14 [13:19]

이항진 여주시장은 신종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골목 상권 활성화를 위해 직원 ‘외식의 날’을 매주 금요일로 확대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시는 소상공 자영업자를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으로 월 2회 운영하던 ‘외식의 날’을 4월 말일까지 매주 금요일 운영하고 추이를 지켜보며 연장 운영할 계획이다.

이 계획은 지난 13일 개최된 여주시청 직장상호금고 정기총회에서 의결 된 사항으로 코로나19 여파로 소비심리와 지역경제 위축이 우려되자 자영자들의 어려움을 함께하기 위해 공직자들이 솔선하여 마련됐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지역상권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공직자들이 적극적으로 동참해 준 것에 고맙다” 며 “앞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여주시청 구내식당은 하루 평균 300여명의 직원이 이용하고 있으며, 매주 금요일로 ‘외식의 날’ 이 확대되면 관내 음식점, 전통시장 등 위축된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14 [13:19]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장] 사진으로 살펴보는 강천섬 관리 실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옥상 누수 때문에 지붕 올렸는데 불법이라고요?” / 송현아 기자
이우형 6·25 참전용사, 화랑무공훈장 받아 / 신민아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