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기도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의당 경기도당, 민주당 소속 시·군의장 국외연수 비판 성명 발표
 
송현아 기자   기사입력  2020/02/10 [10:51]
정의당 경기도당이 성명서를 내고 최근 진행된 민주당 소속 경기도 시·군의장들의 국외연수를 비판했다.

정의당 경기도당은 지난 7일 ‘더불어민주당은 국가 재난 상황에 국외연수를 강행한 시군의장들을 엄중 문책하고 국민 앞에 사죄하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발표했다.

정의당 경기도당은 성명서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발생으로 비상 방역태세를 갖추던 시기인 지난달 13일부터 17일까지 국외연수를 다녀왔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고 국내로의 유입을 막기 위해 온 나라가 노력할 때, 이를 뒤로한 채 연수에 나선 이들의 작태는, 평소 시민의 생명과 안위에 대한 그들의 인식을 짐작 가능케 한다”고 비판했다.

민주당에 대해서는 “국가적 재난 상황에서 당의 자제 요청에도 이를 무시하고 국민 정서에 반하는 외유성 국외연수를 강행한 소속 지방의회 의장 12명에 대해 책임을 물어 의장직에서 물러나도록 조치하고 엄중 문책하라”고 요구했다.
 
성명서 전문은 아래와 같다.
 
[성명서] 더불어민주당은 국가 재난 상황에 국외연수를 강행한 시군의장들을 엄중 문책하고 국민 앞에 사죄하라!
 
민주당 소속 경기도 시·군의장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발생으로 비상 방역태세를 갖추던 시기인 지난달 13일부터 17일까지 국외연수를 다녀왔다고 한다.
 
온 나라가 비상 방역 태세를 갖추고 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는 상황에서 시·군민의 대표라는 사람들이 국외연수를 다녀왔다는 사실에 참담함을 넘어 분노를 느낀다.
 
더구나 이들은 출국 일주일 전 당의 “연찬회, 국외연수 자제” 공문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출국길에 올랐다고 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고 국내로의 유입을 막기 위해 온 나라가 노력할 때, 이를 뒤로한 채 연수에 나선 이들의 작태는, 평소 시민의 생명과 안위에 대한 그들의 인식을 짐작 가능케 한다.
 
이러고도 과연 이들이 시민의 대표 자격이 있는지 묻고 싶다.
 
더불어민주당에 요구한다. 국가적 재난 상황에서 당의 자제 요청에도 이를 무시하고 국민 정서에 반하는 외유성 국외연수를 강행한 소속 지방의회 의장 12명에 대해 책임을 물어 의장직에서 물러나도록 조치하고 엄중 문책하라!
 
또한 자당 소속 지방의회 의장 10여 명이 국외연수를 강행하는 것을 막지 못한 책임을 지고 지금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막고 사태를 해결하기 위해 애쓰는 모든 국민께 사죄하고 재발 방지를 약속하라!
 
2018년 12월 예천군의회 자유한국당 소속 의원들이 국외연수 추태로 지방의회와 지방정치에 대한 국민들의 신뢰를 땅에 떨어뜨린 지 1년밖에 지나지 않았다. 거대 양당은 대체 어디까지 지방정치의 위신을 떨어뜨릴 셈인가? 또 무슨 낯으로 국외 연수를 통해 의정 역량을 높이고자 노력하는 동료 의원들과 의정활동을 함께 해나갈 것인가?
 
정의당 경기도당은 엄격한 책임 추궁을 통해 지방의회와 지방정치에 대한 신뢰를 떨어뜨리는 행위가 다시는 일어나지 않도록 책임자 처벌과 재발 방지 대책 마련을 더불어민주당에 다시 한 번 강력히 촉구한다.
 
2019년 2월 7일
노동의 희망 시민의 꿈 정의당 경기도당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10 [10:51]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장] 사진으로 살펴보는 강천섬 관리 실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착공 앞둔 강천섬 ‘맘스아일랜드’, 어떤 모습일까? / 송현아 기자
의문 투성이 ‘양촌적치장 준설토 수의계약’… 진실은? / 이재춘 기자
예비사회적기업 ‘가온누리’, 청년창업 푸드트럭 사업 시작 / 김영경 기자
여주시사회적공동체지원센터, ‘창업아이디어 경연대회’ 열어 / 김영경 기자
덕산한의원, 노인복지관‧장애인복지관에 1억원 상당 ‘경옥고’ 후원 / 송현아 기자
“옥상 누수 때문에 지붕 올렸는데 불법이라고요?” / 송현아 기자
여주 추연당 ‘순향주’ 농식품부 우리술 품평회에서 우수상 받아 / 김영경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33] 홀로 서도 당당한 대신면 천서리 / 이재춘 기자
여주시, 경기도 산하기관 '경기도사회서비스원' 유치 확정 / 김영경 기자
“오죽 답답하면 여주시 찾아왔겠나”… 부발읍 주민들, 화장장 반대 호소 / 김영경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