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그림책여행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모모모모모
그림책여행
 
세종신문   기사입력  2020/01/29 [16:20]
▲ 밤코 지음/ 그림책향     

모모모모모? 밀짚모자에 장화를 신은, 두툼한 손이 눈길을 끄는 아저씨 말고는 정보가 없다. 아, 있다! 아저씨 옆에 초록 선 하나. 이게 뭐지? 고개를 갸우뚱하며 열어본 책은 이제까지 맛보지 못한 그림책의 신선함을 선사한다.

모모모모모. 내기내기내기, 벼피벼피벼피, 피뽑피뽑피뽑…. 낱말과 어우러진 벼의 한 살이. 그 한 살이를 보듬는 농사꾼의 일상을 이렇게 유쾌하게 그려낼 수 있다니. 태풍에 쓰러진 벼를 글자를 뉘여 표현한 장면에서는 참신한 발상에 두 손 들게 된다.

쓰러진 벼를 서로 기대어 묶고 뼈라는 낱말로 표현한 장면은 많은 생각을 하게 한다. 서로를 지지해주는 뼈. 나도 누군가에게 뼈가 되는 사람일까?

익어서 베어지고 남겨진 짚까지도 여물이 되는 벼. 무엇하나 버릴 게 없다. 그 속에서 배우는 자연의 이치. 문장은 단 하나, 마지막에 나오는 ‘잘 먹겠습니다’ 뿐이다. 그리고 이어지는 책의 뒷 표지! 끝까지 유쾌함을 선사하는 책이다. 

책배여강 장지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1/29 [16:20]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강천 쓰레기매립장 관련 여주시 규칙 상위법에 어긋나… 집행도 엉망 / 이재춘 기자
경기도, 신천지 강제폐쇄시설 및 방역현황 지도서비스 개시 / 송현아 기자
개혁 이행할 ‘진정한 대표’ 뽑아야 한다 / 박재영
여주시, 코로나19 총력 대응 체제 돌입 / 김영경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2] 강천면 부평리 가톨릭 성지, 그리고 한백겸 이야기 / 이재춘 기자
(144) 사마리안 장애인쉼터 강상국 대표 / 세종신문
민주당 경선자 선정, 미래통합당 출범… 여주·양평지역 총선 구도는? / 송현아 기자
건강의 적은 병원균이지 사람이 아니다 / 박재영
‘코로나19’ 직격탄에 여주 지역상권 흔들 / 송현아 기자
민주당 권혁식 전 예비후보, 백종덕 예비후보 공개 지지 선언 / 송현아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