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대 총선 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상진 예비후보, 지역정치 세대교체론 주장
“지역, 이념 선거가 아니라 젊은 정치로 바꿔야 한다는 게 민심이다.”
 
김영경 기자   기사입력  2020/01/15 [22:31]
▲유상진 정의당 국회의원 예비후보    © 김영경 기자
 
유상진 정의당 국회의원예비후보가 지난 15일 2시 선거사무실(양평읍 양평대교길 1)에서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기자 간담회에서 유 후보는 지역 대중교통 공약과 정의당 청년 정책 공약을 발표했다. 
 
지역 대중교통 공약은 ▲수서-여주-강릉 SRT 개통 추진 ▲서울-양평 KTX 승차권 지역주민 반값 추진 ▲여주, 양평 면단위별 무료 마을 순환버스 도입 등을 청년 정책 공약으로는 ▲만20세 청년기초자산 실시 ▲청년최저주거조건 국가책임제 도입 ▲고위공직자 자녀 입시 전수조사 실시 의무화 ▲학력학벌 차별금지법 제정, 블라인드 입시 및 채용 확대 등을 들었다 
 
유 후보는 SRT개통으로 여주에서 서울, 강릉을 1시간 이내 도착할 수 있다며 수서-광주선, 여주-원주 복선전철 조기 착공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유 후보는 서울-양평간 KTX의 속도가 무궁화호 열차와 다름없다며 현행 KTX요금을 8,400원에서 4,000원대로 낮추고 면단위 교통 약자들을 위해 중앙정부 차원의 예산배정을 통해 마을순환버스를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유 후보는 부모로부터 상속증여 받은 청년들을 제외한 만20세 모든 청년들에게는 3천만 원을, 양육시설퇴소청년과 소년소녀가장 출신 청년들에게는 5천만 원의 기초자산을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유 후보는 기초자산제는 정의당의 고유 정책이었고 세계적으로 기본소득 확산 흐름에 맞춰 준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초자산제는 5년간 연평균 14조5천억의 예산이 책정되어  연평균인원 48만 명에게 지급 된다. 
 
유 후보 청년들의 주거환경 개선을 국가가 책임지도록 수도권 대학 기숙사 수용율 30%이상 확대와 1인 가구 맞춤형 및 신혼부부를 대상으로 하는 공공임대주택 공급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유 후보는 “새로운 보수를 표방하던 정당이 구태정당인 자유한국당과 통합을 논의하는 것은 ‘새로운 구태당탄생’일뿐”이라며 “양평공사 파행 책임과 20여 년간 국회의원을 지내며 한 일이 없다는 비판을 수용해야 한다”고 했다. 유 후보는 “지역, 이념선거가 아닌 젊은 정치로 바꿔야 한다는 세대교체론이 여주양평의 바닥민심이다”이라고 주장했다. 
 
그 외에 유 후보는 농지 국가소유제와 농사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마무리하면서 분야별 정책을 계속해서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유 후보는 오는 2월 15일 2시 사무실 개소식을 진행하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한다. 

▲ 유상진 후보가 자리를 옮겨 기자들과 간담회를 이어갔다    © 김영경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1/15 [22:31]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장] 사진으로 살펴보는 강천섬 관리 실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착공 앞둔 강천섬 ‘맘스아일랜드’, 어떤 모습일까? / 송현아 기자
의문 투성이 ‘양촌적치장 준설토 수의계약’… 진실은? / 이재춘 기자
예비사회적기업 ‘가온누리’, 청년창업 푸드트럭 사업 시작 / 김영경 기자
여주시사회적공동체지원센터, ‘창업아이디어 경연대회’ 열어 / 김영경 기자
덕산한의원, 노인복지관‧장애인복지관에 1억원 상당 ‘경옥고’ 후원 / 송현아 기자
“옥상 누수 때문에 지붕 올렸는데 불법이라고요?” / 송현아 기자
여주 추연당 ‘순향주’ 농식품부 우리술 품평회에서 우수상 받아 / 김영경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33] 홀로 서도 당당한 대신면 천서리 / 이재춘 기자
여주시, 경기도 산하기관 '경기도사회서비스원' 유치 확정 / 김영경 기자
“오죽 답답하면 여주시 찾아왔겠나”… 부발읍 주민들, 화장장 반대 호소 / 김영경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