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그림책여행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해피 아저씨
그림책여행
 
책배여강   기사입력  2020/01/13 [12:04]
▲ 아라이 료지 지음/ 김난주 옮김/ 보림    

12월 그림책과 걷는 길에서 ‘편’과 함께 나에게 온 책이다. 겨울 길, <넉점반>의 아기 같은 ‘동그랗고 노란’이가 들고 왔다. 차가운 바람을 그니와 똑 닮은 그림책이 따뜻하게 데워준다. 

뾰족 모자 남자아이와 꽃단 모자 여자아이는 산꼭대기 커다란 바위를 향해 간다. 그 곳에는 골칫거리도 척척 풀어주고, 소원도 들어준다는 해피아저씨가 있단다. 배낭하나 메고 느릿느릿, 손가방하나 들고 허둥지둥 개울을 지나고 산을 오른다. 어정어정, 성큼성큼 서로를 앞서거니 지르거니 숲으로 들어간 아이들은 소리친다. “해피 아저씨 바위다!” 

해가 지기 전에 아이들이 돌아가야 할 곳은 탱크가 지나고 여기저기 건물이 무너진 마을. 노랗고 노란 표지 그림에서는 짐작도 못할 그 곳에서도 꽃이 피고 나비가 난다. 아이들은 해피 아저씨를 만났을까? 아이들의 소원은 무엇이었을까? 해피 아저씨는 아이들의 소원을 들어 주었을까?

책배여강 원순식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1/13 [12:04]  최종편집: ⓒ 세종신문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론조사] 최재관·김선교 43.6% 동률, 피 말리는 접전 / 송현아 기자
여주시, 아동양육 지원 1인당 40만원 상당 포인트 지급 추진 / 송현아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8] 넓은 고래실 만큼 마음도 부자, 점동면 현수리 / 이재춘 기자
여주시의회서 재난기본소득 조례안 및 예산안 통과 / 김영경 기자
대진국제자원봉사단, 여주시에 마스크 10만장 제작 기부 / 김영경 기자
최재관 후보 후원회장에 ‘이낙연’ 확정 / 송현아 기자
명품쌀의 대명사 '대왕님표 여주쌀', 미국 수출길 오른다 / 송현아 기자
‘시민사회가 묻고 후보자가 답하다’ 토론회 열려 / 송현아 기자
‘하리제일시장’ 여주시가 매입한다 / 송현아 기자
‘단 한 명의 아이도 포기하지 않겠다’ 여주민들레학교 지원 절실 / 김영경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