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을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흥천면 문장2리 김송희 할머니 100세 상수연 열려
 
김영경 기자   기사입력  2019/12/09 [11:56]
▲ 김송희 할머니 상수연에 참석한 자손들과 함께    © 사진제공 문장2리 주민 권재홍씨
 
지난 10월 22일 흥천면 하다리 김종숙 할머니가 상수연을 연 것에 이어 지난 12월 7일 문장2리에서 100세 생일잔치(상수연)가 열려 화제다.
 
이번 상수연의 주인공은 김송희 할머니다. 김송희 할머니의 100세 상수연은 지난 7일 문장2리 마을회관에서 권병열 면장, 이종남 이장, 김 할머니의 가족과 마을 주민 등 1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열렸다.
 
상수연은 사랑으로 자녀들을 키우느라 깊어진 세월의 흔적이 존경의 의미로 확인되는 시간이었고 주민들은 김송희 할머니의 천수를 기원하기 위해 정성을 모았다.
 
김 할머니는 하객들에게 연신 “고맙다. 감사하다”라며 말했고 평소에도 마을 산책을 꾸준히 즐기시는 등 노익장을 과시하고 있다.
 
김송희 할머니는 전남 나주 출생으로 21세의 나이에 흥천면 문장리로 시집와 슬하에 6남매, 70여명의 자손을 두고 평생을 문장2리에서 살았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2/09 [11:56]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민주평통 여주시협의회, 광복절 기념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새로운 시대, 미래 축산의 설계자 되고 싶다” / 김영경 기자
‘SK천연가스발전소’ 둘러싸고 찬반 여론 맞붙어 / 이재춘·송현아 기자
양촌리 ‘여주저류지’ 제 기능 할 수 있나 / 이재춘기자
여주천연가스발전소 둘러싼 주민갈등 심화 / 송현아·김영경 기자
“옥상 누수 때문에 지붕 올렸는데 불법이라고요?” / 송현아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26] 강물과 전쟁으로 모습이 바뀐 강천면 이호리 / 이재춘 기자
㈜영일건설 권영일 대표, 강천·북내면에 성금 각 300만원 기탁 / 이재춘 기자
[기획] 7.10 부동산대책 ① 여주시 고위공직자, 집과 땅 얼마나 가지고 있나 / 이재춘 기자
[일상 속 ‘우리말’ 바로 알기] 동가홍상(同價紅裳) / 김나영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여주오곡나루축제' 취소하기로 / 송현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