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최재관 전 청와대 농어업비서관, 대통령직속 농어업·농어촌 특별위원회 분과위원 위촉
“푸드플랜으로 먹거리 복지 향상에 노력하겠다”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9/10/08 [11:59]
▲ (좌) 박진도 농어업·농어촌 특별위원회 위원장 (우) 최재관 전 청와대 농어업비서관     © 세종신문

최재관 전 청와대 농어업비서관이 농어업·농어촌 특별위원회 농어업분과 위원으로 위촉됐다.

농어업·농어촌 특별위원회(위원장 박진도 이하 농특위)는 대통령 직속기구로 농어업과 농어촌의 다원적 기능과 공익적 가치 중심의 정책 전환을 위해 발족한 국민 소통 협의기구다.

최 전 비서관은 지난 7일 서울 종로 서문안로 에스타워 16층 농특위 사무실에서 위촉장을 수여받고 농어업인 소득 양극화 및 농어촌 고령화·공동화, 도시·농어촌 격차 심화 등의 다양한 농어업, 농어촌의 문제해결과 공익적 직불제 개편 등을 위한 여론수렴, 국내외 조사 연구, 정책개발 등의 활동을 수행하게 된다.

농특위는 국가와 국민경제의 기반인 농어업·농어촌의 지속 가능한 발전 방향을 제시하고 농어업인의 복지증진에 이바지하기 위해 지난 4월 설립되었으며 농어업인 대표, 시민사회·소비자, 학계 관계자로 구성된 위원과 홍남기 경제부총리를 비롯 농림축산식품부장관, 해양수산부장관, 국무조정실장, 식약처장 등 당연직 위원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최 전 비서관은 이번 농특위 농어업 분과위원 위촉과 관련 “농업의 공익적 가치강화, 통합적 먹거리정책(푸드플랜)을 통한 국민의 먹거리 기본권 보장, 지속가능한 농촌 구현 등 농업 발전의 핵심과제를 연구하고 실현하는데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특히 “통합적 먹거리정책인 푸드플랜을 통해 먹거리 안전·안심 확보를 위한 범 부처간 대응체제를 확립하고, 지역순환형 로컬푸드 시스템을 활성화하는 등 먹거리 복지를 향상시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0/08 [11:59]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김선교 국회의원 등원 인사] 인문도시 여주를 살기 좋은 명품행복도시로 만들겠습니다 / 세종신문
[여주마을 구석구석 17] 송아지가 누운 형상, 오학 천송동 / 이재춘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16] 남한강 지키는 부처바위 마을, 흥천면 계신리 / 이재춘 기자
“강천섬 특성 살린 장기적 비전 세워야” / 송현아 기자
대신면 양촌리 경준호 이장, 환경부장관 표창 받아 / 이재춘 기자
[현장] 사진으로 살펴보는 강천섬 관리 실태 / 송현아 기자
인구절벽 여주시, 인구정책 새 패러다임 필요 / 김영경 기자
‘해바라기 동네’ 북내면, 행정복지센터에 해바라기 벽화 장식 / 이재춘 기자
여주시,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 / 송현아 기자
진실을 드러내는 것을 두려워하지 말아야 / 박재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