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을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점동면 새마을부녀회와 함께한 문화여행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9/10/01 [12:41]
▲     © 세종신문


점동면(면장 김용수)은 지난 9월 28일 문화누리카드를 사용하지 못하는 어르신 10명과 새마을부녀회 10명을 1:1 매칭해 어르신들을 모시고 안성맞춤아트홀로 ‘남상일‧안숙선의 국악공연’을 관람했다.

면에서는 소외계층의 문화생활을 위해 발급한 문화누리카드를 거동불편, 이동제약으로 사용하지 못하게 되는 사례가 발생하자 점동새마을부녀회의 협조를 받아 대상자분들께 시골에서 접근하기 힘든 문화생활을 선사하고 있다.

6월 남사당놀이 관람에 이어, 두 번째로 찾아가는 이번 문화여행에는 더불어 함께하는 차원에서 점동농협, 주민자치위원회 등 관내 단체의 점심‧간식 지원과 늘푸른자연학교의 차량대여까지 지역공동체의 협조로 더욱 알찬 여행이 됐다.

김용수 점동면장은 “내년에도 더 많은 대상자에게 문화여행을 통해 즐거움을 선사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0/01 [12:41]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 여주대교의 아침, 달라진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기획] 여주시 농민수당, ‘개념’부터 ‘쟁점’까지 / 송현아 기자
경기도, 소규모 양돈농가 전량 수매한다 / 송현아 기자
‘여주평화의소녀상’ 2700만원 모금, 연내 건립 추진 본격화 / 송현아 기자
여주예술단, 제29회 경기연극올림피아드 '대상' 등 6관왕 / 송현아 기자
제42회 여주시의회 임시회, '농민수당' 쟁점 남긴 채 마무리 / 김영경 기자
“농사는 청년들이 해 볼만 한 일” / 이재춘 기자
편백나무 향기 가득한 우리노인전문요양원 / 송현아 기자
두 개의 이민족이 살고 있는 듯한 오늘의 현실을 극복하자 / 세종신문
[기고] 기본소득제(농민수당) / 세종신문
[칼럼] 농민수당이 필요한 세 가지 이유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