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뮤지컬 <세종, 1446>, 티켓 오픈하자마자 예매처 1위 기록
오는 10월 3일부터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오는 9월 8일까지 예매 60% 특별할인
 
송현아 기자   기사입력  2019/09/02 [11:38]
▲ 뮤지컬 <세종, 1446> 포스터.     © hj컬쳐 제공

여주시와 HJ컬쳐가 공동으로 제작하는 뮤지컬 <세종, 1446>이 티켓 오픈과 동시에 각 예매처 순위 1위를 차지하며 개막 전 뜨거운 반응을 입증했다. 
 
특히 이번 티켓 오픈은 이색적으로 세종대왕이 한글을 반포한 1446년을 상징하는 14시 46분(오후 2시 46분)에 티켓 오픈이 진행 되었으며, 지난 해 세종대왕 즉위 600주년을 기념하며 만들어진 작품인 만큼 60% 특별 할인을 세종대왕 즉위일(음력 8월 10일)인 오는 9월 8일 14시 46분까지 진행한다고 알려지며 큰 화제를 불러 모았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힘겨운 시기에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세종대왕의 애민정신을 알리고 그를 통해 따뜻한 위로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작년보다 더 흥미진진하게 각색하여 올해 다시  한번 작품을 무대에 올리게 되었다. 세종대왕이 영면해 계신 도시로서 세종대왕을 알리는데 앞장설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 뮤지컬 <세종, 1446> 포스터. 세종 역에 뮤지컬 배우 정상윤과 박유덕이 캐스팅되었다.     © hj컬쳐 제공

뮤지컬 <세종, 1446>은 세종대왕의 일대기를 그리는 작품으로 왕이 될 수 없었던 충녕이 왕이 되기까지의 과정과 한글 창제 당시 세종의 고뇌와 아픔 등 우리가 알지 못했던 ‘세종대왕’에 대한 이야기를 펼쳐내는 작품이다. 
 
초연 당시 세종대왕의 일대기를 바탕으로 밀도 있게 녹여낸 세종의 인간적 면모와 한국적인 선율로 풀어낸 노랫말, 화려한 무술과 의상으로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는 호평을 받으며 전 회차 기립 박수를 받으며 평단과 관객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이번 작품에는 한글 창제라는 위대한 업적을 남긴 애민군주 ‘세종대왕’역에 정상윤과 박유덕, 그의 아버지 ‘태종’역에는 남경주, 김주호, 고영빈이 함께하며 세종과 대립하는 가상의 인물인 ‘전해운’역에는 이경수, 이준혁, 장지후가 무대에 오른다.
 
또한 역사상 내명부를 가장 잘 다스렸다고 알려진 ‘소헌왕후’역에는 박소연, 김지유, 정연이 출연하며 1인 2역으로 매력적인 모습을 선보이는 ‘양녕/장영실’역에는 박정원, 김준영, 황민수가 번갈아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한편, 개막 전부터 뜨거운 반응을 이어가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뮤지컬 <세종, 1446>은 오는 10월 3일부터 12월 1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펼쳐진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9/02 [11:38]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강천 쓰레기매립장 관련 여주시 규칙 상위법에 어긋나… 집행도 엉망 / 이재춘 기자
총선특집 인터뷰 [김미화] “20세 이상 모든 국민에게 월 150만원 지급하겠다” / 이재춘 기자
여주시, 코로나19 총력 대응 체제 돌입 / 김영경 기자
(144) 사마리안 장애인쉼터 강상국 대표 / 세종신문
경기도, 신천지 강제폐쇄시설 및 방역현황 지도서비스 개시 / 송현아 기자
능서면 주민대책위, “이천화장시설 우리에게 피해” 대책마련 촉구 / 김영경 기자
개혁 이행할 ‘진정한 대표’ 뽑아야 한다 / 박재영
[여주마을 구석구석 3 산북면 송현리]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 꿈꾸는 옹청박물관 / 이재춘 기자
건강의 적은 병원균이지 사람이 아니다 / 박재영
[여주마을 구석구석 2] 강천면 부평리 가톨릭 성지, 그리고 한백겸 이야기 / 이재춘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