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 여민동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23) 이유식 청안1리 이장
 
신민아 기자   기사입력  2019/08/30 [14:20]
여주시민 칭찬릴레이 여민동락(與民同樂) 제123호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계시는 점동면 청안1리 이유식 이장님을 추천합니다. 

이유식 이장님은 주위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나 도움을 받지 못하고 있는 이웃을 발굴하고 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여러 방면으로 힘쓰고 계십니다. 우리 마을 사람들이 행복해야 내가 행복하다고 말씀하시는 이유식 이장님은 노인회에도 남다른 마음을 가지고 계십니다. 어르신들께 따뜻한 정을 드리고 마음까지 나눌 수 있는 봉사활동이 행복하다고 늘 말씀하십니다. 부녀회와 함께 협동하여 살기 좋은 마을. 함께 살아서 좋은 마을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시는 이유식 이장님을 칭찬합니다.     

추천인 : 문광종 강천2리 이장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30 [14:20]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민주평통 여주시협의회, 광복절 기념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양촌리 ‘여주저류지’ 제 기능 할 수 있나 / 이재춘기자
‘SK천연가스발전소’ 둘러싸고 찬반 여론 맞붙어 / 이재춘·송현아 기자
“새로운 시대, 미래 축산의 설계자 되고 싶다” / 김영경 기자
“옥상 누수 때문에 지붕 올렸는데 불법이라고요?” / 송현아 기자
여주시의원 부동산 보유 현황에 대한 당사자 입장 / 이재춘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26] 강물과 전쟁으로 모습이 바뀐 강천면 이호리 / 이재춘 기자
강천 학부모들, 여주시에 슬러지 처리시설 반대 탄원서 전달 / 송현아 기자
여주남한강로타리클럽, 어르신들에게 삼계탕 1,700인분 후원 / 김영경 기자
여주천연가스발전소 둘러싼 주민갈등 심화 / 송현아·김영경 기자
아이들의 꿈을 만드는 마을공동체 ‘꿈이 자라는 나무’ / 김영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