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을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중앙동·강천면, 8월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진행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9/08/25 [12:10]
중앙동행정복지센터(동장 박은영)는 8월 12일부터 19일까지 8월 대상 유공자들에게 국가유공자 명패를 전달하였다. 강천면(면장 김연석)은 지난 20일부터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 대상자 8가구를 직접 방문하여 명패를 달아드리고, 국가에 대한 헌신과 감사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 왼쪽) 중앙동 오른쪽) 강천면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     © 여주시 제공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은 올해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나라에 헌신한 국가 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 분위기 확산을 위해 국가보훈처에서 제작한 명패를 지자체와 협업해 직접 달아드리는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다. 
 
박은영 중앙동장은 국가유공자 자택에 직접 방문하여 명패를 달아드리고 유공자분들이 전해주시는 전쟁과 피난에 대한 이야기를 들으면서 국가에 대한 희생과 공헌에 감사인사를 전했다.
 
김연석 강천면장은 “국가를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의 자택을 방문하여 직접 명패를 달아 드릴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도 유공자분들의 헌신과 나라 사랑하는 마음이 후손들에게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지역사회 내에서도 예우에 최선을 다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전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25 [12:10]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민주평통 여주시협의회, 광복절 기념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양촌리 ‘여주저류지’ 제 기능 할 수 있나 / 이재춘기자
‘SK천연가스발전소’ 둘러싸고 찬반 여론 맞붙어 / 이재춘·송현아 기자
“새로운 시대, 미래 축산의 설계자 되고 싶다” / 김영경 기자
“옥상 누수 때문에 지붕 올렸는데 불법이라고요?” / 송현아 기자
여주시의원 부동산 보유 현황에 대한 당사자 입장 / 이재춘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26] 강물과 전쟁으로 모습이 바뀐 강천면 이호리 / 이재춘 기자
강천 학부모들, 여주시에 슬러지 처리시설 반대 탄원서 전달 / 송현아 기자
여주남한강로타리클럽, 어르신들에게 삼계탕 1,700인분 후원 / 김영경 기자
여주천연가스발전소 둘러싼 주민갈등 심화 / 송현아·김영경 기자
아이들의 꿈을 만드는 마을공동체 ‘꿈이 자라는 나무’ / 김영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