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시, 달걀 산란일자 표시제 본격 시행
 
송현아 기자   기사입력  2019/08/25 [11:51]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소비자의 알권리와 선택권을 강화해 달걀에 생산정보 등을 표시하는 ‘달걀 껍데기 산란일자 등 표시제도’를 본격 시행한다.
 
표시되는 정보는 산란일자 4자리, 생산자 고유번호 5자리, 사육환경 1자리 등 총 10자리 코드다.
 
예를 들어 ‘0823AB38E2’로 표기한 경우 앞 4자리는 산란일이며, 중간 5자리는 어느 지역 농장에서 생산됐는지를 나타나는 생산농장의 고유번호다.
마지막 숫자는 사육환경을 의미하며 숫자 1은 방목, 2는 닭장 없는 평평한 축사, 3은 개선된 닭장, 4는 기존 닭장에서 생산된 계란을 의미한다.
 
축산과 관계자는 “산란일자를 미표시한 달걀을 유통·판매하는 등 규정 위반 업체는 영업정지, 영업취소 등의 행정처분을 받을 수 있다”며 “앞으로 시민이 안심하고 좋은 달걀을 구입할 수 있도록 관련 업체에 대한 홍보활동과 지도점검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25 [11:51]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강천 쓰레기매립장 관련 여주시 규칙 상위법에 어긋나… 집행도 엉망 / 이재춘 기자
총선특집 인터뷰 [김미화] “20세 이상 모든 국민에게 월 150만원 지급하겠다” / 이재춘 기자
여주시, 코로나19 총력 대응 체제 돌입 / 김영경 기자
(144) 사마리안 장애인쉼터 강상국 대표 / 세종신문
능서면 주민대책위, “이천화장시설 우리에게 피해” 대책마련 촉구 / 김영경 기자
경기도, 신천지 강제폐쇄시설 및 방역현황 지도서비스 개시 / 송현아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3 산북면 송현리]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 꿈꾸는 옹청박물관 / 이재춘 기자
개혁 이행할 ‘진정한 대표’ 뽑아야 한다 / 박재영
건강의 적은 병원균이지 사람이 아니다 / 박재영
[여주마을 구석구석 2] 강천면 부평리 가톨릭 성지, 그리고 한백겸 이야기 / 이재춘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