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왕님표 여주쌀’ 올해 수매가 최고 7만8천원
여주시농협조공법인 운영협의회, 지난해보다 4천원 올리기로… 최종결정은 이사회에서
 
김영경 기자   기사입력  2019/08/23 [15:56]
▲ 여주시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 전경    © 김영경 기자
 
여주시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 박일영, 이하 여주시농협조공법인)은 지난 20일 운영협의회를 열어 '대왕님표 여주쌀'의 수매가격을 최고 7만8천원(조생종 40㎏ 기준)으로 결정했다. 
 
이는 지난해보다 수매가격이 4천원이 오른 가격으로, 전국 최초로 결정돼 전국의 쌀 수매가격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여주시농협조공법인 운영협의회는 박일영 대표, 이성남 농협중앙회 여주시지부장과 김지현 가남농협 조합장, 이재각 흥천농협 조합장, 이칠구 금사농협 조합장, 그리고 서재호 농민단체협의회장 등 운영위원 14명중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수매가격을 결정했다.  
 
농민들은 물가상승율 적용과 2004년 이후 쌀값이 인상되지 않았던 부분, 작년 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이 57억의 흑자를 낸 부분을 고려해 35.4%인상을 요구했다. 
 
이날 결정한 수매가격은 조생종(히토메보레) 7만8천원(8월 31일까지 수매분), 추청 7만4천원, 진상미 7만6천원으로, 전체적으로 지난해보다 4천원이 올랐고 제현율(벼를 찧어 현미가 되는 비율)이 낮은 진상미는 5천원 인상되었다. 
 
쌀 수매가격 결정은 여주시농협조공법인 이사회에서 최종 결정되지만 관례상 운영협의회 결정사항이 변경되는 경우는 없다. 대왕님표 여주쌀의 올해 총 생산량은 지난해보다 4천여톤 늘어난 3만4천여톤이고 진상미는 9천톤에서 1만 5천톤이 생산될 예정이다. 
 
서재호 농민단체협의회 회장은 “(농민 측 요구가 수용되지 않아) 아쉽지만 운영협의회 결정을 존중한다”면서 “진상미 계약재배가 늘어난 만큼 이마트와 농협하나로마트 외에 판로를 다변화해 좋은 판매가격이 형성되면 좋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23 [15:56]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여주대교의 아침, 달라진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주시, 5급 승진대상자 10명 사전의결 / 세종신문
여주역세권 ‘여주역 푸르지오 클라테르’ 10월 분양 시작 / 송현아 기자
‘어르신 한 끼 식사’ 사업, ‘공동체 통합형 푸드플랜’으로 가닥 / 송현아·김영경 기자
지속가능한 생태문명 위한 종교 간 대화, ‘여주에코포럼’ 10월 개최 / 송현아 기자
여강길, 한국관광공사 공모사업 선정… 여주 널리 알리는 계기 마련 / 송현아 기자
[마을탐방] 강천면 새마을부녀회 마을공동체 사업 ‘강천고을 밥향기’ / 김영경 기자
여주시, 2020년 주요 정책사업 방향 제시 / 송현아 기자
여주시민의 날 7주년 기념 행사 개최 / 세종신문
북내면 외룡리 ‘여주천연가스발전소’ 주민 반대 확산 / 세종신문
여주 청소년들, 경기도 청소년 종합예술제에서 다수 입상 성과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