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을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점동면, 노후주택 집수리 봉사로 나눔 실천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9/08/23 [11:52]
▲     © 세종신문
▲     © 세종신문




점동면(면장 김용수)에서는 지난 20일부터 21일까지 노부부의 집수리 봉사로 나눔을 실천하는 시간을 가졌다.

점동면 여성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김금옥)와 동보전기(대표 전충종) 등 지역사회의 자발적인 참여와 재능 나눔으로 이루어진 이번 집수리는 지붕을 수리하고, 집안 내․외부를 깔끔하게 청소해 노부부에게 안락한 보금자리를 만들어드렸다.

특히 김용수 점동면장, 신우용 점동농협 조합장, 서광범 시의원이 새벽부터 함께하였고, 부구리 부녀회장이 식사를 제공해 정성과 사랑을 함께 나누는 따듯한 자리가 됐다.

김용수 점동면장은 “깨끗한 보금자리 만들기에 동참하여 주신 모든 분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 면에서는 복지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좀 더 구석구석 살피겠다.”고 했다.

점동면 여성 새마을지도자협의회와 동보전기는 지난 7월에 이어 올해만 두 번째 하는 사업이며, 다음 달에도 취약 가구를 선발하여 꾸준히 도움의 손길을 펼칠 예정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23 [11:52]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주시의회 H의원, 명예훼손 등 기소의견으로 검찰 송치 / 이재춘 기자
검찰 송치 H의원, ‘공익 위한 비밀 단톡방이다’ 해명 / 이재춘 기자
“축구는 내 인생의 전부… 여주에서 계속 뛰고 싶어요” / 이재춘 기자
정치도 스포츠처럼 청년들이 마음껏 나래 펼 수 있어야 / 박재영
‘최종미 의원 징계처분’의 전말… 판단은 시민의 몫 / 이재춘 기자
[정정] ‘불허’→‘허가’ 강천 하수슬러지 처리시설, 또다시 법정으로? / 송현아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67] 삼도 삼수가 만나는 곳 점동면 삼합리 / 이재춘 기자
점동면과 이항진 여주시장이 함께 걷는 ‘청미천 제방 길’ 로드체킹 / 송현아 기자
[기고] 두려움과 망설임, 그리고 설렘 / 전기중
여주시·지역농협 ‘이삭도열병 사전방제’ 안간힘 / 이재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