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한강로타리 주관, 소아마비 박멸 위한 아이스버킷 챌린지 진행
국제로타리 3600지구 총재배 골프대회 여주에서 펼쳐져
 
김영경 기자   기사입력  2019/08/22 [08:55]
▲ 국제로타리 3600지구 회원 350여명이 아이스 버킷 챌린지를 진행했다.    © 김영경 기자

올해 24번째인 국제로타리 3600지구(총재 신해진) 폴리오플러스 기금 마련 총재배 골프대회(준비위원장 최용기)가 21일 여주 솔모로 컨트리클럽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골프대회는 국제로타리 차원으로 진행되고 있는 소아마비 박멸을 위한 기금 마련을 목적으로 국제로타리 3600지구가 주최하고 여주남한강로타리클럽이 주관해 진행했다. 국제로타리 3600지구는 성남, 안성, 이천, 여주, 양평, 구리, 남양주, 가평 지역 로타리 클럽이 소속되어 있고, 이날 400여명의 회원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의 절정은 350여명이 참석한 아이스 버킷 챌린지였다. 골프대회를 마친 회원들이 하나 둘 모였고, 난타공연을 시작으로 350여명이 아이스 버킷 챌린지를 진행하면서 참가자들은 100불씩 기금을 후원했다. 
 
최용기 준비위원장은 “국제로타리가 소아마비 박멸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며 “대규모 아이스 버킷 챌린저를 통해 로타리 회원들의 참여를 유도하고 대외적으로 알리게 돼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한편, 국제로타리는 전세계에서 소아마비를 박멸하고자 꾸준히 노력하고 있고 빌 게이츠 같은 인사들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현재 소아마비 발병국가는 아프카니스탄, 파키스탄, 나이지리아인데 나이지리아도 2016년 이후 발병 보고가 없어 내년에 소아마비 없는 나라로 발표될 예정이다. 

▲ 인사말을 하고 있는 국제로타리 3600지구 신해진 총재(가운데), 맨 왼쪽이 최용기 골프대회 준비위원장     © 김영경 기자

▲ 아이스 버킷 챌린지를 준비하고 있는 국제로타리 3600지구 회원들   © 김영경 기자

▲ 뒤늦게 온 회원이 얼음물을 뒤집어 쓰고 있다.     © 김영경 기자

▲ 아이스 버킷 챌린지를 마치고 회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김영경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22 [08:55]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민주평통 여주시협의회, 광복절 기념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양촌리 ‘여주저류지’ 제 기능 할 수 있나 / 이재춘기자
‘SK천연가스발전소’ 둘러싸고 찬반 여론 맞붙어 / 이재춘·송현아 기자
“새로운 시대, 미래 축산의 설계자 되고 싶다” / 김영경 기자
“옥상 누수 때문에 지붕 올렸는데 불법이라고요?” / 송현아 기자
여주시의원 부동산 보유 현황에 대한 당사자 입장 / 이재춘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26] 강물과 전쟁으로 모습이 바뀐 강천면 이호리 / 이재춘 기자
강천 학부모들, 여주시에 슬러지 처리시설 반대 탄원서 전달 / 송현아 기자
여주남한강로타리클럽, 어르신들에게 삼계탕 1,700인분 후원 / 김영경 기자
여주천연가스발전소 둘러싼 주민갈등 심화 / 송현아·김영경 기자
아이들의 꿈을 만드는 마을공동체 ‘꿈이 자라는 나무’ / 김영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