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한강로타리 주관, 소아마비 박멸 위한 아이스버킷 챌린지 진행
국제로타리 3600지구 총재배 골프대회 여주에서 펼쳐져
 
김영경 기자   기사입력  2019/08/22 [08:55]
▲ 국제로타리 3600지구 회원 350여명이 아이스 버킷 챌린지를 진행했다.    © 김영경 기자

올해 24번째인 국제로타리 3600지구(총재 신해진) 폴리오플러스 기금 마련 총재배 골프대회(준비위원장 최용기)가 21일 여주 솔모로 컨트리클럽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골프대회는 국제로타리 차원으로 진행되고 있는 소아마비 박멸을 위한 기금 마련을 목적으로 국제로타리 3600지구가 주최하고 여주남한강로타리클럽이 주관해 진행했다. 국제로타리 3600지구는 성남, 안성, 이천, 여주, 양평, 구리, 남양주, 가평 지역 로타리 클럽이 소속되어 있고, 이날 400여명의 회원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의 절정은 350여명이 참석한 아이스 버킷 챌린지였다. 골프대회를 마친 회원들이 하나 둘 모였고, 난타공연을 시작으로 350여명이 아이스 버킷 챌린지를 진행하면서 참가자들은 100불씩 기금을 후원했다. 
 
최용기 준비위원장은 “국제로타리가 소아마비 박멸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며 “대규모 아이스 버킷 챌린저를 통해 로타리 회원들의 참여를 유도하고 대외적으로 알리게 돼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한편, 국제로타리는 전세계에서 소아마비를 박멸하고자 꾸준히 노력하고 있고 빌 게이츠 같은 인사들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현재 소아마비 발병국가는 아프카니스탄, 파키스탄, 나이지리아인데 나이지리아도 2016년 이후 발병 보고가 없어 내년에 소아마비 없는 나라로 발표될 예정이다. 

▲ 인사말을 하고 있는 국제로타리 3600지구 신해진 총재(가운데), 맨 왼쪽이 최용기 골프대회 준비위원장     © 김영경 기자

▲ 아이스 버킷 챌린지를 준비하고 있는 국제로타리 3600지구 회원들   © 김영경 기자

▲ 뒤늦게 온 회원이 얼음물을 뒤집어 쓰고 있다.     © 김영경 기자

▲ 아이스 버킷 챌린지를 마치고 회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김영경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22 [08:55]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여주대교의 아침, 달라진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마을탐방] 강천면 새마을부녀회 마을공동체 사업 ‘강천고을 밥향기’ / 김영경 기자
여주역세권 ‘여주역 푸르지오 클라테르’ 10월 분양 시작 / 송현아 기자
여주시, 5급 승진대상자 10명 사전의결 / 세종신문
지속가능한 생태문명 위한 종교 간 대화, ‘여주에코포럼’ 10월 개최 / 송현아 기자
여강길, 한국관광공사 공모사업 선정… 여주 널리 알리는 계기 마련 / 송현아 기자
여주시, 시민의날 기념행사 전격 취소 / 세종신문
여주시, 2020년 주요 정책사업 방향 제시 / 송현아 기자
경기도립의료원을 여주시에! / 세종신문
‘장애인 권리 확보’ 위한 여주지역 기자회견 열려 / 김영경 기자
다양한 정파의 정치활동 보장되어야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