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천만원권 수표 주인 찾아준 중학생, 우리동네 시민경찰 선정
 
송현아 기자   기사입력  2019/08/19 [15:01]
▲ 시민경찰에 선정된 세종중학교 2학년 구갑모 군.     © 여주경찰서 제공

여주경찰서(서장 정훈도)는 분실된 고액수표(1천만원권) 습득하여 주인을 찾아준 중학생 1명을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했다.

지난 7월 24일 세종중학교에 재학 중인 구갑모 군(15세)은 여주시 홍문동 소재 롯데하이마트 인근 길거리에서 우연히 1천만원권 수표 1장을 주웠다.

구갑모 군은 고액을 잃어버리고 애타게 찾고 있을 주인을 떠올리며 곧바로 여주경찰서를 방문해 습득신고를 하였고, 수표는 무사히 주인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었다.  

여주경찰서는 세종중학교 개학식에 맞춰 8월 19일 구갑모 군을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하고 표창장을 수여하였다.

구갑모 군은 “누구라도 자신과 같이 행동하였을 것인데 이렇게 시민경찰로 선정해 주어서 감사하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정훈도 여주경찰서장은 “일상 속에서 범죄예방 또는 이웃의 안전을 위해 실천한 사례들을 발굴해 포상하고, 시민들과 함께 힘을 모아 안전한 여주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19 [15:01]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92세 할머니와 털모자
가장 많이 읽은 기사
SK천연가스발전소 대책위, 총선 예비후보자와 간담회 진행 / 송현아 기자
“지역노동자 우선 고용하라”...건설노동자 집회 열어 / 김영경 기자
총선, ‘가치’ 경쟁으로 갈등해소 출발점 되어야 / 박재영
[여주마을 구석구석 1편] 북내면 상교리 ‘고달사’와 ‘한지’ 이야기 / 이재춘 기자
유정산업 운송노동자 노조 파업 진행중 / 김영경 기자
신임 이·통장연합회장에 서도원 대신면 협의회장 선출 / 송현아 기자
깊어지는 ‘강천’ 갈등, 여주시는 수수방관 / 세종신문
신철희 정치칼럼 ⑮ 민주주의에서 누가 주인인가? / 신철희
전기중 작가, 나옹스님 탄신 700주년 기념 전시회 열어 / 송현아 기자
총선특집 공동인터뷰⑦ 정병국 “보수의 혁신통합 완성하는 것이 우선 목표” / 21대 총선 여주양평 공동취재단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