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 여민동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19) 현암택시 정양식 기사님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9/07/19 [13:07]
여주시민 칭찬릴레이 여민동락(與民同樂) 제119호


언제나 친절하게 손님들을 배려해 주시는 현암택시 정양식 기사님을 추천합니다. 

어느 날 할머니 한 분이 택시를 타려고 걸어오시는데 몸이 불편하신 것 같았습니다. 힘들어 하시는 할머니를 본 기사님은 바로 차에서 내려 할머니를 부축해 안전하게 탑승 할 수 있도록 도와드렸습니다. 

순간 저는 ‘봉사란 이런 것이 구나’ 하는 감동을 받았습니다. 할머니께서 혹여나 미안해 하실까봐 환한 미소를 보이셨던 모습이 아직도 제 마음에 깊게 남아 있습니다. 

정양식 기사님을 비롯해 항상 친절하게 시민의 발이 되어주시는 현암택시 기사님들 한분 한분께 감사인사를 드리며 이렇게 칭찬합니다. 기사님들 모두 안전운행하세요.

추천 여주시 오학동 최은옥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7/19 [13:07]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총선특집 공동인터뷰⑤ 백종덕] “당-도지사-국회의원-시장 잇는 환상의 조합 이뤄내겠다” / 21대 총선 여주양평 공동취재단
[여주에서 엄마로 산다는 것⑦] 다문화엄마들이 ‘한 발 앞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 김주경 시민기자
강천SRF발전소 행정소송에서 여주시 패소 / 송현아 기자
마을 발전계획 공유의 장 된 ‘상백리 소통투어’ / 김영경 기자
제16대 여주도자기사업협동조합 이사장 선거 돌입 / 김영경 기자
유상진 예비후보, 지역정치 세대교체론 주장 / 김영경 기자
‘패스트트랙 입법대전’ 마무리는 진정한 개혁의 출발선 / 박재영
첫 민간 여주시체육회장에 채용훈 후보 당선 / 김영경 기자
“북내 천연가스발전소 송전탑 문제, 사회적 합의가 우선” / 송현아 기자
새해 시정 화두는 ‘여주형 도시모델’과 ‘행복공동체’ / 송현아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