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 여민동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17) 금사면 전북리 조진행 씨
 
신민아 기자   기사입력  2019/07/09 [12:54]
여주시민 칭찬릴레이 여민동락(與民同樂) 제117호


새로운 도전으로 귀농을 선택해 만능 농부로 변신한 7년차 농부 조진행 씨를 추천합니다.

조진행 씨는 갑작스런 사업실패로 마음의 병을 얻고 선산부지로 내려와 농사를 짓기 시작하면서 제2의 인생을 사는 원동력을 얻었다고 합니다. 

조진행 씨는 5년 전 초고압 변전소 예정지였던 금사면에서 새마을 지도자를 하며 주민들과 한마음으로 마을을 지키기 위해 애쓰셨던 분입니다. 또, 마을발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청년회 총무로 활동하면서 금사면 전북리 마을에 녹아들었습니다. 

낮에는 옥수수 농사를 짓고 야간에는 편의점 아르바이트를 하며 열심히 살고 계신 조진행 씨를 칭찬합니다.  
 
추천인 : 금사면 전북리 여동수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7/09 [12:54]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여주대교의 아침, 달라진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속가능한 생태문명 위한 종교 간 대화, ‘여주에코포럼’ 10월 개최 / 송현아 기자
‘어르신 한 끼 식사’ 사업, ‘공동체 통합형 푸드플랜’으로 가닥 / 송현아·김영경 기자
여주시, 5급 승진대상자 10명 사전의결 / 세종신문
여주역세권 ‘여주역 푸르지오 클라테르’ 10월 분양 시작 / 송현아 기자
북내면 외룡리 ‘여주천연가스발전소’ 주민 반대 확산 / 세종신문
여강길, 한국관광공사 공모사업 선정… 여주 널리 알리는 계기 마련 / 송현아 기자
여주시, 2020년 주요 정책사업 방향 제시 / 송현아 기자
[칼럼] ‘한살림 가공산업단지’ 여주에 유치하자 / 세종신문
“조국이 있어야 내가 있다” / 이재춘 기자
‘가진 자’들의 사회적 의무 강화되어야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