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지 모습 되찾은 가정리 준설토 적치장
 
이재춘 기자   기사입력  2019/05/29 [21:37]
▲ 복구공사가 지연돼 애를 태우던 남한강준설토 가정적치장 농지에 모가 가지런히 심어져 있다.     © 이재춘 기자

4대강 준설토가 산처럼 쌓여 있던 가정적치장이 복구공사를 마무리하고 농지의 모습을 되찾았다.

가정적치장은 지난해 4월 완공을 목표로 농지 복구공사가 진행되었으나 마무리가 지연되고 하자가 발생해 농사를 짓지 못했다.

올초까지도 복토와 농지정비사업이 이어져 농민들의 애를 태웠으나 다행히 지금은 파릇한 모가 가지런히 심어져 있다.

“첫해 농사는 힘들 거라 예상하고 있지만 농사를 잘 지어서 예전의 내 논처럼 만들겠다”는 농민들. 가정적치장 농사가 올 가을 풍년을 맞이하길 기대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5/29 [21:37]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KCC스위첸 외벽 보수공사 중 2명 추락...닥터헬기로 긴급 이송 / 김영경 기자
경기도 전체 학생 1인당 10만원 상당 식재료꾸러미·쿠폰지원 / 신민아 기자
막무가내식 곰 사육장 이전에 덕평2리 주민들 분통 / 김영경 기자
북내 금당천 멸종위기종 한강납줄개 서식지 일부 훼손돼 / 김영경 기자
여주시, 체류형 관광도시 변모 위해 본격 작업 착수 / 송현아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3 산북면 송현리]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 꿈꾸는 옹청박물관 / 이재춘 기자
“12만 강소도시 여주시가 해냈다” / 김영경 기자
북내면 유영자 씨, 담당공무원에 감사 손편지 전달 / 신민아 기자
[여주마을 구석구석 15] 한국 천주교 태동지 산북면 주어리 / 이재춘 기자
2차 드라이브 스루 농·축산물 판매전 성황리에 진행 / 이재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