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중앙대 공대 학생들, 점동면에 농촌일손돕기 방문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9/05/08 [15:10]
▲ 중앙대 공대 학생들이 농촌일손돕기를 위해 여주시 점동면에 찾아왔다.     © 여주시

서울 중앙대학교 공과대 학생들이 점동면 농가를 찾아 봄철 영농 준비로 바쁜 농촌에 일손을 보탰다.

중앙대 공과대학 학생 300여명은 지난 5월 3일부터 6일까지 4일간 점동면 청안2리 마을을 비롯한 10개 마을에 20여명씩 나누어 농경지 잡초 제거, 마을 꽃 식재, 모판 정리, 고구마 식재 등 농번기 농가 시름을 덜어 주었다.

농촌일손돕기에 참여한 김찬희 학생대표는 "농민분들과 학생들 사이에 유대감을 키우고 서로의 생활과 문화를 배우기 위해 매년 진행해온 사업이며, 이번 점동면에 와서 일손봉사를 통해 농산물의 귀중함과 생산과정의 어려움을 다시 한 번 느끼게 되었다”며 "농가 인력난 해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도록 일손봉사에 계속 참여 할 것이며, 어르신들이 손자 손녀처럼 챙겨줘 정과 따뜻함이 많이 느껴지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 중앙대 공대 학생들이 농촌일손돕기를 위해 여주시 점동면에 찾아왔다.     © 여주시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5/08 [15:10]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보통·초현 준설토적치장의 고독한 저항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관사 문제’ 의원들에게 직접 들어보니… MBC 특종 욕망에 여주시민만 망신살 / 세종신문
“여주는 여주답게, 양평은 양평답게” / 이재춘 기자
여주시, 장애인 이동 제약 많아...도시기반시설 개선 갈길 멀어 / 김영경 기자
민주당 지역위, ‘보 해체’ 관련 토론회 제안… 반대 추진위, “소모적 논쟁 우려된다” 부정적 입장 / 송현아 기자
[특별시론] 답답한 일본, 설레는 한국 / 세종신문
강천면 도전리 ‘장수폭포’를 아시나요 / 이재춘 기자
감정적 대응 넘어서야 ‘극일’이 가능하다 / 세종신문
여주시 조직개편, 무엇이 어떻게 달라졌나 / 송현아 기자
이항진 시장, 산북면 송현리에서 소통투어 시즌2 시작 / 김영경 기자
2019년 이·통장연찬회, "참여하는 리더십으로 여주발전의 중심이 되자" / 김영경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