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천섬에서 '동네방네 영화관' 진행… 영화 '극한직업' 상영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9/04/08 [15:52]

여주세종문화재단이 오는 4월 13일 토요일 여주 강천섬에서 찾아가는 '동네방네 영화관'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영화상영 전 오후 5시 30분부터 ‘전통문양 한지등 만들기’ 등 사전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오후 7시부터 누적관객 1천4백만의 흥행영화 ‘극한직업’을 상영해 강천섬을 찾는 시민들이 목련꽃과 함께 소중한 추억을 쌓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강천
“동네방네 영화관”은 2018년부터 소외계층 문화나눔사업의 일환으로 관내 문화취약계층에게 찾아가 영화를 상영하며, 주민들에게 가까이 다가가는 문화컨텐츠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기존 영화관과 달리 야외 영화상영 프로그램으로 가족, 친구, 연인 등 다함께 자유롭게 앉아 각자 챙겨온 간식을 즐기며 영화를 관람할 수 있으며, 개인 돗자리만 있으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여주세종문화재단 누리집(http://www.yjcf.or.kr)을 참고하거나 전화(031-881-9683)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4/08 [15:52]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여주가 고향이라는 것이 매우 자랑스럽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보 받습니다]입양인 윤케티씨, 친가 쪽 가족사진 등 보내와 / 김영경 기자
‘강천섬 개발’ 공청회 열려… “친환경 쉼터로 만들자” 한 목소리 / 송현아·김영경 기자
지내리 태양광발전 공사현장, 업체-주민 충돌 / 김영경 기자
여주 청년 창업 상인 인증 2차 현판식 개최 / 송현아 기자
“활력과 꿈이 생긴다”… 노인일자리 실버카페 문 열어 / 김영경 기자
“여주의 독립운동, 온전히 알리고 싶다” / 송현아 기자
"학교시설복합화 사업 추진 필요하다" 81.4% / 김영경 기자
철지난 ‘색깔론’ 때문에 국민이 분열되는 일은 없어야한다 / 세종신문
2019 여주시 농산물가공창업교육 수강생 모집 / 세종신문
강천 쓰레기 발전소 철수 촉구 집회 열려 / 송현아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