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즐거운 봄나들이, 식중독 조심하세요!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9/03/05 [11:48]
▲ 여주시 보건소 전경    © 세종신문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나들이와 야외활동이 많은 봄철은 식중독 사고 발생 우려가 있어 적절한 음식물 보관, 섭취 등과 함께 봄철 패류 섭취 주의를 당부했다.

봄철식중독이 주로 4월 ~ 6월에 발생됨을 고려하였을 때, 지난 3월 2일 여주에서 식중독 의심 신고가 올해 처음 접수된 것은 시기적으로 다소 이른 시기에 발생했다고 볼 수 있다.

봄철 식중독 환자가 많이 발생하는 이유는 아침·저녁 기온이 여전히 낮아 음식물 취급에 대한 경각심이 떨어지고, 야외활동으로 장시간 음식물이 방치되는 등 음식물보관, 개인위생에 대한 관리 부주의로 분석된다.

또한 바닷물의 온도가 상승함에 따라 홍합, 바지락, 미더덕 등의 수산물에서 패류독소 발생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패류채취 금지해역에서 패류를 임의로 채취하여 섭취하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하며, 3월부터 6월까지 패류섭취 시 주의가 필요하다.

여주시는 사람이 활동하기 좋은 봄철은 식중독균 증식도 활발해지는 만큼 음식물 취급과 섭취에 주의를 기울여 즐겁고 건강한 봄나들이되길 바란다며, 식중독 예방 사이트(www.mdfs.go.kr) 또는 모바일 웹(m.mfds.go.kr)을 활용하여 평소 식중독 예방 요령을 생활화 할 것을 당부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3/05 [11:48]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건물주님들~ 고통분담 합시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인도차이나는 기회의 땅이다”… 가남 은아목장 낙농기술 베트남 진출 / 김영경 기자
“여주에서 가죽공예로 새 인생 시작했다” / 이재춘 기자
“참여한 마을이 모두 선정됐으면 좋겠다” / 김영경 기자
여주시, 축구종합센터 유치 아쉽게도 실패 / 김영경 기자
[동행 취재] 지역현안, ‘배움’으로 길 찾는다① ‘물’과 ‘문화유적’ / 이재춘 기자
흥천 상백리 청보리축제 내달 6일부터 열려 / 김영경 기자
[동행 취재] 지역현안, ‘배움’으로 길 찾는다② ‘폐기물 처리’와 ‘고령화’ / 이재춘 기자
여주금사참외축제, 오는 31일 개막 / 김영경 기자
31회 여주도자기축제 폐막… 총 30만 명 다녀가 / 송현아 기자
시민의 건강권 보장을 위한 재정투자는 ‘적자’가 아니다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