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을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학동 화재 피해 경로당에 후원 이어져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9/03/04 [13:45]
지난 2월 18일, 갑작스런 화재로 피해를 입은 오학 2통 경로당(본지 2월 18일자 기사, 바로가기)에 위로와 후원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 오학동 경로당 복구에 힘을 보태는 주민들     © 세종신문
오학동은 26일, 오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최석희, 추성칠)에서 500만원 상당의 전자제품을 전달하고, 같은 날 오학동 소재 신용기업(대표 이현)에서 경로당 복구에 써달라며 후원금 1백만 원을 기탁했다고 전했다.
 
오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기탁한 가전제품들은 오학동민을 포함한 여주시민 약 350여명이 매달 1,000원부터 300,000원까지 후원에 참여하고 있는 ‘희망온누리 1인 1나눔 계좌 갖기 운동’으로 모인 성금으로 구입한 것으로 협의체는 화재 이틀 뒤 긴급회의를 열고 신속하고 과감한 지원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오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최석희 민간위원장은“갑작스러운 화재 피해로 동네 사랑방인 경로당을 잃은 오학2통 어르신들께 진심어린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또 같은 날 후원금을 전달한 신용기업 이현 대표는 “기업가는 이윤을 창출하면서도 사회적 책임을 잊지 않아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선친께서 물려준 가업을 운영하면서 창출한 수익의 일부를 이웃과 나눌 수 있어서 뿌듯하고 앞으로 기업 본연의 역할을 다하면서도 지역사회의 일원으로 사회에 더욱 더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된 후원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되어 오학2통 경로당 복구에 쓰일 예정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3/04 [13:45]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한민국 대표 쌀산업 특구 여주시 첫 모내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주 반려동물테마파크, 7월 착공 예정 / 김영경기자
“여주는 도자기의 땅이다” / 이재춘 기자
경기도, 여주시 포함 6개 시·군에 지역균형발전 지원금 4123억 투자 / 송현아 기자
여주 '평화의 소녀상' 건립 본격화… 길거리 서명·모금운동 시작 / 김영경 기자
“인간이 가진 최고의 가치인 봉사가 확산되길 바란다” / 세종신문
여주시,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2차 심사 통과 / 김영경 기자
미군헬기 이·착륙 및 사격훈련 진행… 점동면 도리 주민들 총소리에 경악 / 이재춘 기자
80명에서 400명으로… 구세군여주나눔의집, 노인일자리 대폭 확대 / 송현아 기자
김선교 전 양평군수, 출판기념회 개최 / 김영경 기자
점동면 농가 쓰레기 소각 중 산불로 번져… 소방당국 주의 당부 / 이재춘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