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을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학동 화재 피해 경로당에 후원 이어져
 
이재춘 기자   기사입력  2019/03/04 [13:45]
지난 2월 18일, 갑작스런 화재로 피해를 입은 오학 2통 경로당(본지 2월 18일자 기사, 바로가기)에 위로와 후원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 오학동 경로당 복구에 힘을 보태는 주민들     © 세종신문
오학동은 26일, 오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최석희, 추성칠)에서 500만원 상당의 전자제품을 전달하고, 같은 날 오학동 소재 신용기업(대표 이현)에서 경로당 복구에 써달라며 후원금 1백만 원을 기탁했다고 전했다.
 
오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기탁한 가전제품들은 오학동민을 포함한 여주시민 약 350여명이 매달 1,000원부터 300,000원까지 후원에 참여하고 있는 ‘희망온누리 1인 1나눔 계좌 갖기 운동’으로 모인 성금으로 구입한 것으로 협의체는 화재 이틀 뒤 긴급회의를 열고 신속하고 과감한 지원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오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최석희 민간위원장은“갑작스러운 화재 피해로 동네 사랑방인 경로당을 잃은 오학2통 어르신들께 진심어린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또 같은 날 후원금을 전달한 신용기업 이현 대표는 “기업가는 이윤을 창출하면서도 사회적 책임을 잊지 않아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선친께서 물려준 가업을 운영하면서 창출한 수익의 일부를 이웃과 나눌 수 있어서 뿌듯하고 앞으로 기업 본연의 역할을 다하면서도 지역사회의 일원으로 사회에 더욱 더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된 후원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되어 오학2통 경로당 복구에 쓰일 예정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3/04 [13:45]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여주대교의 아침, 달라진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사설] 일어나라! 세종의 후예들이여! / 세종신문
금사면 하호리, 행복 쉼터-한옥 연계한 새로운 문화관광사업 준비 / 김영경 기자
‘여주 평화의소녀상’ 세우기, 청소년들이 나섰다 / 송현아 기자
점동면 ‘캠핑 할 도리 축제’, 젊은 층 대상 새로운 시도 돋보여 / 세종신문
1천만원권 수표 주인 찾아준 중학생, 우리동네 시민경찰 선정 / 송현아 기자
남한강로타리 주관, 소아마비 박멸 위한 아이스버킷 챌린지 진행 / 김영경 기자
‘배려’와 ‘포용’의 아름다움이 머물기를 / 세종신문
뒷말 무성한 여주, 공식 ‘소통창구’는 조용~ / 송현아 기자
여주역-소방서 잇는 도로, 개통 앞두고 민원 이어져 / 이재춘기자
“장작가마 도자기 작업은 기대와 설렘이 교차한다” / 김영경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